검은 서양송로버섯, 부엌의 흑 다이아몬드
무조건 글쓰기 프로젝트/트러플의 세계

요리사들의 명품 혹은 흑 다이아몬드라고 불리는 검은 서양송로버섯은 학명이 Tuber melanosporum이라고 한다. 영어권 영향을 많이 받은 한국에서는 일상적으로 블랙 트러플(Black Truffle)[각주:1]이라고 하며 스페인에서는 트루파 네그라(Trufa Negra)라고 한다. 이곳에서는 프랑스어인 트뤼프로 소개하기로 하겠다. 표준국어대사전[국립국어원]에는 '트뤼프'만 나오는 관계로 말이다. 마음 같아서는 스페인어 트루파를 쓰고 싶으나, 국어대사전을 존중하여 프랑스어 표기로 하겠다. 주로 겨울에 나는 이 고급 송로버섯은 신선하게 소비하는 것을 최상으로 보며 한편으로는 냉동으로, 말려서, 기름에 넣어서 보관할 수도 있다. (한국에서 말하는 송로버섯과는 차이가 확연히 나는 버섯이며, 같은 과라 말할 수 없는 서양 송로버섯이다.)


유럽을 기준으로 생산량을 본다면 프랑스가 43%, 그 뒤로 스페인이 38%의 비율을 보이고 있다. 스페인 내에서도 테루엘과 카스테욘의 마에스트라즈고 지방이 주 생산지 분포를 보인다. 검은 송로버섯에 한해서는 프랑스와 스페인이 세계의 주요 생산지가 되며 소비국은 영어권 국가들과 프랑스, 이탈리아 등의 국가이다. 최근엔 일본과 홍콩을 비롯하여 아시아 국가에서도 소비율이 급증하면서 원활한 유통이 이루어지고 있다.


한국에서도 점차 미식가의 욕구를 충족시키기 위한 유통이 간혹 보인다. 주로 마른 트뤼프와 냉동 트뤼프로 중국에서 수입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 중국산은 엄밀한 Tuber melanosporum이 아니라 Tuber indicum이라고 한다.  

중국에서는 이 '흑 다이아몬드, 검은 서양송로버섯 Tuber melanosporum'이 나지 않고, 15에서 20배나 싼 가격을 이용하여 시장에 많은 소비자를 확보하고 있다. 스페인 현지에서는 여름에 나는 Tuber aestivum 투버 아에스티붐과, 겨울에 나는 Tuber melanosporum 투버 멜라노스포룸 채취에 힘을 다한다. 그러나 투버 아에스티붐도 부드럽고 많은 양을 즐길 수 있는 장점이 있어, 점차 많은 이들이 이 여름에 나는 하얀 서양송로버섯[각주:2]을 좋아하는 추세를 보인다. 


여기 스페인 현지의 마에스트라즈고 비스타베야 지역을 돌아보면서 트루파 네그라에 관한 수많은 정보를 여러분들과 공유하고자 한다.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



Tuber melanosporum


참고로 중국산 송로버섯의 학명은 다음과 같다. 

Tuber himalyensis, Tuber indicum, Tuber pseudohimalyensis, Tuber pseudoexcavatum, etc.


  1. 트뤼프(프랑스어), 타르투포(이탈리아어) [본문으로]
  2. 흰 서양송로버섯과는 차이가 난다. 이탈리아 산 흰 서양송로버섯은 알바산이 유명한데, 정식 학명은 Tuber magnatum이다. 이 자연산 알바 서양송로버섯은 높은 가격의 경매로 유명하다. [본문으로]


* 저작권 방침 *

스페인 고산 생활의 일상과 스페인 이야기 등을 담은 이 블로그의 글과 사진은 글쓴이 산들무지개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글쓴이의 허락 없이 무단 도용하거나 불펌은 금물입니다. 정보 차원의 링크 공유는 가능하나, 본문의 전체 혹은, 부분을 허락 없이 개재하거나 동영상을 제작하는 경우에는 저작권 및 초상권 침해에 해당하므로 반드시 사전에 글쓴이의 허락을 받으시길 바랍니다. Copyrightⓒ산들무지개 all rights reserved



BlogIcon 적묘 2014.09.02 11:43 신고 URL EDIT REPLY
오 신기하네요!!!!

제가 생각했던 버섯의 모양과 정말 다르기도 하구요!!!
소설이나 에세이에서 보던 바로 그것의 실체!!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4.09.03 19:13 신고 URL EDIT
실제로 와서 보심 향기마저 다 드이킬 수 있답니다. ^^
정말 다른 버섯이에요. 땅속에서 나는 감자와 비슷한 모양?
그런데 시커멓다는 것이 다른 점....
BlogIcon Carmen 2014.09.03 10:08 신고 URL EDIT REPLY
귀하게 다뤄지는 식재료 그 맛이 궁금하군요 트러플 오일을 맛본적은 있지만 진짜 버섯의 맛에는 못미치겠지요? 푸아그라는 내키지 않는데 송로버섯은 좋아할꺼 같아요. 식성이 채식에 가까운지라...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4.09.03 19:15 신고 URL EDIT
서양송로버섯은 완전 자연산이랍니다.
화학 농약을 풀지 않아야 자라는 것이지요.
청정한 나무 뿌리에서 멋지게 자라 향기르 막 뿜어내요.
앞으로 이것 관련 재미있는 포스팅할 터이니 기대해주세용.... ^^
isla 2015.02.08 18:44 신고 URL EDIT REPLY
오래전 요리학교에서 캔에 들어있는 것만 사용해보았기에 실제로 필드에서 채취하는 것 보니 신기하네요^^ 와인 키트에서 트뤼프 향은 약간 비린 냄새가 있더군요. 함튼 산지에서 맛은 어떨지 궁금하네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