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 역사가 느껴지는 스페인 발렌시아 공원의 나무
스페인 이야기/생활, 문화

스페인의 발렌시아는 유럽에서 아주 중요한 곳이랍니다. 유럽인의 식탁에 신선한 채소와 과일을 공급해주는 주된 채소밭과 과일 농장이 있는 지역이랍니다. 유럽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과일은 거의 다 스페인산이라고 생각하시면 된답니다. 감, 귤, 오렌지, 멜론 등 값싸고 신선한 과일로 사랑을 듬뿍 받고 있답니다. 


또한, 유럽에서 볼 수 있는 배추도 다 스페인에서 재배된답니다. 발렌시아와 무르시아 중심으로 활발히 채소와 과일이 유럽인의 식탁을 책임지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랍니다. 


발렌시아는 일 년에 2작 농이 가능한 지역이기도 하답니다. 날씨가 좋고, 기후도 온화하며, 토지도 비옥해서 모든 보타닉 관련자, 농사꾼들이 좋아하는 지역이랍니다. 그래서 그럴까요? 세계에서 오래된 보타닉(식물원) 가든(1567년부터)도 발렌시아에 있답니다. 나중에 방문하게 되면 꼭 포스팅으로 올릴게요. 제가 반한 발렌시아의 숨겨진 명소랍니다. 그리고 유럽에서 가장 오래된 채소 전문의 재래 중앙시장도 이곳에 있답니다. 


오늘은 도심에 우뚝 솟은 발렌시아의 숨겨진 명물, 유럽에서 가장 오래되고 가장 큰 고무나무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 르네상스 이후, 발렌시아라는 도시는 지중해 상업 도시로 꽤 유명한 곳이었답니다. 그렇게 부가 축적되어 1852년 오스트리아에서 수입해온 고무나무 (Ficus macrophylla)를 심습니다. 그리고 지금에는 밀레니엄 기념나무로 지정되어 도심 공원의 한 공간에서 친숙하게 시민들과 함께합니다. 


파르테레 정원(Jardin de Parterre)이라 칭하는 이곳은 공원과 함께 접목해있답니다. 개방형 정원이라 모든 이가 부담 없이 산책할 수 있는 16세기에 지어진 공간이랍니다.  



이 정원의 외곽에는 발렌시아의 중요한 은행 및 공공 기관이 있습니다. 구시가지이기는 하지만 좁지 않고 널찍널찍한 대로가 있어 마음마저 시원해지는 곳이랍니다. 

 


마르세유 정원 스타일이 그 당시 유행하여 이곳에서도 각종 꽃과 허브, 식물, 나무 등이 아름답게 보호 지정되어 자라고 있답니다. 그 긴 세월을 어떻게 유지하면서 이렇게 한결같이 공원으로 사랑받아 왔는지 정말 부럽지 않은 광경이 아닐 수 없답니다. 



근처 반까하(Bancaja)라는 은행이 있습니다. 은행을 왜 소개하느냐고요? 

관광하신다면 볼거리도 제공해드려야죠. 이 은행에는 세계적 아트 작품을 소장하고 있답니다. 


어떤 예술가요? 


짜잔~ 스페인이 자랑하는 피카소입니다. 


이 은행에는 피카소 판화의 모든 작품을 영구 전시하고 있답니다. 또한, 다양한 전시회도 같이 겸하고 있습니다. 나중에 피카소 판화 작품 포스팅하게 되면 이것도 꼭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피카소 판화(거의가 동판화) 전시회가 있는 건물 측면입니다. 피카소의 판화 예술, 어찌 궁금하지 않으세요?  



이곳의 공원으로 들어갑니다. 공원답게 역시나 아이들의 놀이 기구가 보입니다. 그리고 그 뒤로 거대한 나무가 보입니다. 



이 놀이 기구는 산똘님이 어릴 때에도 있었다고 합니다. 확실히 언제 만들어진 지 모를 놀이 기구이지요. 뒤에 보이는 나무에 이끌려 저는 한참을 멍하니 서 있었습니다. 



거대한 나무가 근처 세 그루나 있었습니다. 과연 어떤 나무일까? 



주렁주렁 무엇인가를 달고 있는 듯도 했습니다. 인도에서 본 듯한 그런 나무 같았지요. 오? 이 스페인이라는 나라에 이런 큰 나무가 그것도 열대류의 나무가...... 



요 나무가 그중 가장 크고 오래된 나무입니다. 

사실은 고무나무를 여러 그루 심었다고 합니다. 그런데 1950년대 아주 심한 폭우가 지나가면서 

다 휩쓸어버리고 겨우 버틴 것이 세 그루의 거대한 나무였다고 합니다. 

지금 가지 하나가 부러져 수리(?) 중입니다. 

 

높이: 22m, 지름: 37m 나무가 가리는 면적: 1,000m2



이곳은 무슬림이 점령하던 발렌시아 도시를 정복한 자우메 프리메로 동상이 놓여있는 곳입니다. 정원의 식물과 꽃, 분수대 등이 참 아름다워 특별 보호를 한다고 합니다. 



하늘을 떠받들고 있는 듯한 공원 내 거대한 나무에 다가갔습니다. 그곳에서 사진을 찍는 저희 같은 사람들이 꽤 있었습니다. 나만 감동하는 것이 아니구나, 누군가에게 나무라는 존재는 역시나 대단하구나, 싶었습니다. 



아이들이 나무 등결 사이로 쏙 들어갔습니다. 



주렁주렁 매달려 있던 것이 눈에 보입니다. 이것은 뿌리일까요? 반얀 나무의 가지에서 내려온 뿌리가 순간 연상되었습니다. 


 

저 굵은 나무에서 어떤 힘이 느껴졌습니다. 실제로 힘줄이 우락부락 보이는 듯도 하고......




저 부드러운 오르가닉의 결이 느껴지지 않나요? 

거대하지만 흐르는 듯한 저 선~! 



역광을 받은 나무



코끼리의 등 결이 느껴지는 질감~! 



저 오랜 세월을 참으로 잘 버티어온 저 고무나무, 신기하게도 외래종이지만 이렇게 잘 자라주었네요. 발렌시아의 기후와 날씨, 강수량에 적응하면서 말입니다. 유럽 최고의 나무로 성장하여 사람들 이목을 집중하고, 보호, 보존 된다는 그 사실 하나만으로도 참 다행입니다. 


  

아이들도 결국 나무 곁에서 쉽사리 떠나지 못했습니다. 


공원과 정원이 시민의 사랑을 받으면서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것, 참 좋은 풍경이 아닐 수 없습니다. 고난의 세월도 있었지만 하나같이 누군가가 보호하자고 외쳤기에 지금 이렇게 당당히 존재하지 않나 생각됩니다. 스페인의 좋은 점 하나가 바로 그것이네요. 


오래되었다고 버리는 것이 아니라, 이렇게 가꾸고, 또 가꾸고, 보호하는 모습이 참 좋은 장점이 아닌가 싶습니다. 그래서 유럽에서 가장 다양한 문화 유적을 보유하고 있는 곳 중의 하나가 되지 않았나 싶습니다. 


오늘도 행복 가득한 날 되세요~!



☞ 스페인 고산평야의 무지개 삶, 카카오스토리 채널로 소식 받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저작권 방침 *

스페인 고산 생활의 일상과 스페인 이야기 등을 담은 이 블로그의 글과 사진은 글쓴이 산들무지개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글쓴이의 허락 없이 무단 도용하거나 불펌은 금물입니다. 정보 차원의 링크 공유는 가능하나, 본문의 전체 혹은, 부분을 허락 없이 개재하는 경우에는 저작권 및 초상권 침해에 해당하므로 반드시 사전에 글쓴이의 허락을 받으시길 바랍니다. Copyrightⓒ산들무지개 all rights reserved



BlogIcon cris 2015.11.13 05:05 신고 URL EDIT REPLY
동계올림픽 연다고 수백년 된 가리왕산 고목들을 단칼이 베어내는 한국 정부와는 참 다른 행보네요.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5.11.17 03:18 신고 URL EDIT
그러게 말이에요. 정말 환경파괴하면서까지 이런 게임을 열어야하는지...... 게다가 부채도 엄청나다는데...... ㅠ,ㅠ
꿈의 연가 2015.11.13 12:02 신고 URL EDIT REPLY
세 아이들이 정말....꿈같은 유년 시절을 보내고 있는 듯이 보여요.학원공부보다,억지 재능연마보다 더 중요한게 자연과의 대화고 그 품안에서 노는 건데...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5.11.17 03:19 신고 URL EDIT
꿈의 연가님 말씀 덕분에 제가 큰 힘을 받았습니다.
지금 있는 곳에서 아이들에게 보석이 될 수 있는 유년기를 선물한다 생각하고 만족하면서 살려고 합니다. 감사합니다. ^^
luna 2015.11.14 02:09 신고 URL EDIT REPLY
오랜 세월을 거치며 마치 용이 잠에서 깨어나 기지개를 펴는듯한 정말 대단하네요.
나무 안에는 반지의 제왕의 신비로운 영혼을 가진 요정들이 살고 있을듯 합니다.
스페인은 옛것을 되도록 잘간직하고 있는데 위의 크리스님 말마따나 한국은 과거의것을 너무 쉽게 없애죠.
너무 아쉽고 안타까운데 과거가 현재로 현재가 미래로 진행형이 되는 과정에 과거를 너무 소홀히 하는 경향도
정도가 심하고 정작 일제시대것의 뿌리째 베어내야하는 것들은 오히려 놔두고 방관하는것이 아이러니하죠.
산들님 글을 읽다보니 훌쩍 여행길을 나서고 싶어지는데 12월 첫주에 휴가를 받으면 함 떠나볼까요?
그때까지 곰아저씨가 출장에서 돌아올지나 모르겠고 십년넘게 단련이 되었다 싶다가도 일하면서 아이들
데리고 힘에 부치는거 보니까 집안일 도움이 전혀 안되는 남편이라도 이제 집으로 돌아와 주었으면 좋겠어요.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5.11.17 03:21 신고 URL EDIT
아~! 루나님 말씀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요즘 한국이 역사의식 등 바르게 보전하는 것이 아니고, 요상하게 복원하거나 놔두고 방관하고 있습니다. ㅠ,ㅠ 참 제가 말해서 뭣하겠어요? 안타까울 뿐입니다.

그러게요. 언제 큰곰아저씨께서는 집으로 돌아오시는지......
얼른 오시기를 기원할게요~~~
2015.11.14 06:30 URL EDIT REPLY
비밀댓글입니다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5.11.17 03:23 신고 URL EDIT
오~! 정말 감사합니다. ^^*
사진이 조금 나아졌나요? 다행이다, 휴우우우~!
카메라를 새로 구입했답니다. ^^*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