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양인이 생선회를 잘 먹지 않는 이유
국제 수다

스페인에 관련된 아침 식사 글을 쓰다가 남편과 갑자기 수다를 떨기 시작했습니다. 별것 없는 수다였는데, 내용이 삼천포로 빠지다가 결국 횟집 이야기를 하게 되었지요. 생선회를 먹지 않는 유럽인들에게 한국의 횟집은 정말 새롭고, 놀라운 곳인데, 왜 이들은 생선 횟집에 가지 않는지 말입니다.  

지난번 평창 동계 올림픽에서 강릉 시민들이 외국인이 잘 찾질 않는다는 뉴스를 들었는데요, 알고 보니 횟집은 매출이 오르지 않았고, 반면 통닭집은 성황을 이루어 장사가 아주 잘 되었다고 하네요. 어떤 외국인을 기대한 것인지는 모르지만, 서양인인 경우에는 횟집 가는 발걸음이 그리 쉽지만은 않았다고 봐요. 그들에게는 생선회를 먹는 문화가 생소하니 말입니다. 그래서 스페인 남편과 대화를 하면서 삼천포로 흘러간 이야기를 하게 되었습니다. 

스페인도 생선회보다는 익힌 생선을 더 선호합니다. 물론, 일식집이 들어선 곳도 있지만, 일반적으로 말하자면, 스페인 현지인들은 생선회를 전혀~ 전혀~ 먹을 생각을 하지 않는답니다. 왜일까요? 

스페인에서는 유일하게 생으로 먹는 것이 굴입니다. 여러분도 잘 아시다시피 이 굴은 유명한 재래시장이면 어디서든 볼 수 있습니다. 우리가 흔히 볼 수 있는 관광지, 바르셀로나에서도 보케리아 중앙시장 진열대에 관광객을 유혹하면서 굴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모든 스페인 사람들이 이 굴을 좋아하는 것은 아니었습니다. 지난번 남편과 단둘이 간 바르셀로나에서 어느 시민이 하는 소릴 들었습니다. 


"관광객이니까 굴도 잘 팔리지. 현지인에게만 판다면 그렇게 잘 팔리지는 않았을 거야." 

 이것처럼 이곳에서도 생굴은 조금 꺼리는 음식이죠. 스페인 사람인 남편은 한마디로 그럽니다. 

"당연하지. 유럽에서는 날생선을 먹는 문화가 없으니 꺼리는 거지. 

오히려 육식을 먹었던 서양인들이었기에 생으로 떠서 먹는 회는 거부할 수밖에." 

(그런데 서양이라고 다 육식 위주의 음식을 먹은 것은 아니랍니다. 흔히들 하는 오해죠. 육식이 매일 식단에 오르는 것도 아니고, 아주 다양한 재료가 올라오는 지중해 식단이기는 하지만, 날생선은 아예 없었던 것이죠.) 

그런데 세계화되어가는 이 시점에서도 서양인들은 여전히 날 생선을 잘 먹질 않더라고요. 그 이유가 의외로 간단합니다. 

"응~ 당연하지. 이곳 사람들은 기생충에 아주 민감하거든. 

그래서 냉동고에 얼리지 않은 생선은 날로 먹질 않아."

남편은 아주 간단히 이런 소릴 했습니다. 기생충(아니사키스 등)에 대단히 민감하기 때문에 한국인이나 일본인이 생선을 잡은 즉시, 그 자리에서 바로 회 떠서 먹는 것에 '표현은 하지 않지만', 굉장히 놀라워하더라고요. 대 놓고 비판하는 것은 보지 않았지만, 스페인 현지 친구들은 먹어보라고 권하면 굉장한 거부감을 보이더라고요. 

"이거 냉동고에 얼린 거야?" 하고 먼저 물어보는 지경이지요. 그러니 한국에서 바로 낚시하여 회 떠 먹는 것에 두 눈 크게 뜨고 놀란답니다. (이 사람들이 한국인을 비판하여 그런 게 아니라 그들이 가지고 있는 선입견이 냉동고에 얼리지 않으면 기생충이 여전히 생선 몸속에서 살아있다라고 생각하는 것이지요. 한마디로 생소하여 그런 것입니다.)

그래서, 결국 따져보니 왜 이 사람들이 회를 먹지 않는지 간단한 대답이 나오더라고요. 먼저 생선회 문화가 없어서일 테고, 두 번째는 생선 기생충을 굉장히 무서워하기 때문일 것이라는 두 가지 요소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남편은 한 가지를 더 붙였습니다. 저도 생각해보니 그럴 수도 있겠구나 싶었습니다. 먼저 이 한 가지를 이야기하기 전에, 작년에 이탈리아에서 있었던 바닷가재 사건을 말씀 드릴게요. 

피렌체 인근의 한 식당에서 살아있는 바닷가재, 대게 등의 갑각류를 얼음 위에 올려놓은 채 보관하여 동물보호단체로부터 걸려온 소송에 이탈리아 대법원이 낸 판결은 다음과 같았죠. 

참고 사진: pixabay

"요리되기 전의 산 바닷가재를 얼음과 함께 보관하는 것은 정당화할 수 없는 고통을 안겨주는 것"이라며 이 식당에 2천 유로(약 250만 원)의 벌금과 동물보호단체에도 3천 유로의 소송비를 지급하라고 명령했었죠. 이 식당은 동물학대라는 명목으로 벌금을 내야했던 것이지요. 

헐~! 이것이 동물학대라니!!! 저는 처음에 이 소릴 듣고 깜짝 놀랐습니다! 아~ 세상이 이렇게도 변하는가...... 이런 식으로 유럽인들이 느낀다면, 정말 답이 없죠. 그런데 남편이 느끼는, 서양인이 횟집에 가지 않는 이유가 이런 바탕이 조금 깔려있다고 하네요. 

▲ 수조에서 살아있는 생선을 가리키며 저 생선을 잡아주시오~! 하는 행위가 어쩌면 잔인하다는 의견 

"아무래도 살아있는 생선이 수조에서 고객을 기다리는 모습이 문화 충격일 수도 있어. 수조에 있는 생선이 음식으로 보이지 않고, '살아있는 생명체'로 보이니 말이야. 이 생명체를 먹기 위해 '나는 이거 먹을 거예요, 잡아주세요~!'하고 

바로 현장에서 잡아서 먹는 게 충격적일 수도 있지." 


아! 전혀 생각해보지 않은 이들의 사고방식이었습니다. 생명체에 대한 존중을 좀 서양식으로 생각하는 것이라고 생각하면 될까요? 살아있는 생선을 그 자리에서 잡아, 맛있게 먹는 사고가 이상하다고 본 것이지요. 

(물론, 이들 문화에서도 우리가 경악할 부분이 있지만, 오늘은 회에 관한 이야기를 하는 것이니 그 부분은 노코멘트하겠습니다.)

바닷가재가 얼음 위에서 고통받는다는 생각이 저변에 깔려있는 것처럼, 조금 전에 살아있는 생선(수조에 있는 생선)을 잡아 그 자리에서 먹는 느낌이 거부감을 일으켰을 수도 있겠단 생각이죠. 산낙지도 그런 의미에서 외국인들이 상당히 거부감을 느낀다고 봅니다. 

실제로 스페인 사람들은 날것에 대한 거부감보다는 바로 그 자리에서 살아있던 생선의 회를 뜨고, 날 것을 먹는 것에 거부감이 있는 듯했습니다. 냉동고에서 나온 회는 의외로 잘 먹기 때문이지요. 살아있는 생명체를 양심 상 눈 앞에서 죽여달라고 할 수 없는 이들의 심리가 아닐까 싶습니다. 

색다른 관점에서 본 서양인이 회를 잘 먹지 않는 이유를 남편이 잘 설명해줬네요. 

요약하자면, 첫째는 생선회를 먹어보지 않은 생소한 문화, 둘째는 생선회에 있는 기생충에 대한 막연한 선입견, 그리고 세째는 살아있는 생선을 바로 떠서 먹는 부분이 꺼려진다는 의견, 요렇게 세 가지로 요약할 수 있었습니다. 

물론, 이 관점은 일반화할 수 없는 한 개인의 이야기이지만, 나름대로 소소히 생각해볼 이야기가 아닌가 싶습니다. 이런 부류의 생각을 하는 이들이 있다는 건, 동서양의 음식 문화가 어떤 방향으로 흘러가는지 조금은 가늠할 수 있지 않은가 싶습니다. 

여러분, 오늘 이 이야기도 재미있자고 쓴 글이니 너무 쓴 악플이나 비방은 삼가해주세요~ 우리와 생각이 다르다고 우리가 틀리고, 저들이 맞다는 논리가 전혀 아님을 알려드리고요, 단순히 이들이 하는 사고가 우리와 다름을 이야기하고자 쓴 글입니다. 참고로 저는 생선회를 엄청나게 좋아합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시고요, 해발 1,200m 스페인 고산은 지금 또 인터넷 불통이라 언제 복구가 될 지 모르겠네요. 복구 되는 날, 여러분께 또 짜잔~ 재미있는 글로 찾아뵐게요. 아자! 화이팅~!!!


♥ 블로그에서는 하지 않은 맘껏 수다방 ♥

  ☞ 스페인 고산평야의 무지개 삶, 카카오스토리 채널로 소식 받기


산들무지개의 유튜브 채널입니다. 구독하시면 업로드할 때마다 바로 소식 받아보실 수 있어요. 





* 저작권 방침 *

스페인 고산 생활의 일상과 스페인 이야기 등을 담은 이 블로그의 글과 사진은 글쓴이 산들무지개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글쓴이의 허락 없이 무단 도용하거나 불펌은 금물입니다. 정보 차원의 링크 공유는 가능하나, 본문의 전체 혹은, 부분을 허락 없이 개재하거나 동영상을 제작하는 경우에는 저작권 및 초상권 침해에 해당하므로 반드시 사전에 글쓴이의 허락을 받으시길 바랍니다. Copyrightⓒ산들무지개 all rights reserved



이전 댓글 더보기
BlogIcon 어휴 2018.03.26 14:26 신고 URL EDIT REPLY
어쩌피 죽을사람죽고 살사람삽니다 사바사케바케임. 회좋아한다고 기생충걸린다? 기생충 걸릴거 생각하고 먹을거면 안먹으면 되는거 ! 그렇게 하나하나 다따지고먹으면 먹을거 하나없습니다.
난딘 2018.03.26 14:27 신고 URL EDIT REPLY
그렇게 동물들의 생명존중 어쩌고 외칠꺼면 아예 육식을 안해야지? 내가 잡은건 싫고 남이 잡은걸 사서먹으면 괜찮다는건지?
ㅋㅋ 2018.03.26 14:30 신고 URL EDIT REPLY
지네들은 몃백명 보는앞에서 소 학대해서 잡아 먹는주제에 어휴~ 내로남불은 어느 나라나 적용되는듯
ㄲㅋ 2018.03.26 14:32 신고 URL EDIT REPLY
어떻게 먹히든 죽는 생선입장에선 웃기지도 않을 소리
뭐야이게 2018.03.26 14:33 신고 URL EDIT REPLY
글의 문맥이 알맞게 정리되어 있지않고 어지러워서 같은 한국말이라도 이해하기 다소 어려운 글인듯.. 조금더 정리해서 쓰시길
ㅋㅋ 2018.03.26 14:34 신고 URL EDIT REPLY
동물보호단체나 서양 애들 동물 생각하는거 이해하긴하고 나도 고양이 키우는 입장에서 같은 생각하긴 하는데 같이 다른 생명들은 안귀하냐라는 논리에 반박 못하겠음... 어릴때 시골가면 소하고 돼지 돌보면 사람 따르고 알아보고 감정도 있음. 특히 소들은 평생 일만하다가 잡아먹히는데 자기가 떠나는 날 직감으로 알아채고 눈물 흘림ㅠㅠ 소들만 있는게 아니라 곤충부터 시작해서 워낙 많은 생명들이 있고 누가 더 소중하다 판단을 못내리겠고 주장못하겠음..
ㅅㄹ 2018.03.26 14:36 신고 URL EDIT REPLY
그렇게 생각할수도 있겠군요ㅋㅋ~!
투우 2018.03.26 14:36 신고 URL EDIT REPLY
투우 무서웡
ㅎㅎ 2018.03.26 14:37 신고 URL EDIT REPLY
어우 댓글 더러운거봐
별 생각없이 그런가보다 하며 읽었는데
참 더러운말 하는사람들이 많네
그 더러운 말들 쓰고 말하고 하면서 본인도 더러워지는거 아는지 모르겠지만
부디 주변에 물 흐리진 말길 ㅎㅎ
ㄹㅈ 2018.03.26 14:45 신고 URL EDIT REPLY
미국은 기생충보다는 대륙이 넓다보니 신선한 생선을 운송하기 어려워서 잘 안먹었던걸로 알고있어요. 바다근처 사는 미국사람들은 회,스시 많이 먹어요.
주원 2018.03.26 14:47 신고 URL EDIT REPLY
내로남불 푸아그라는 자기들 문화이고 잔인하지않지만
회는 잔인하다는 생각 스페인이면 투우도하는 나라인데 회가 잔인하다? 소를 산채로 찔러죽이는 나라에서 생선걱정하네 ㅋㅋㅋㅋㅋ
하하호호 2018.03.26 14:50 신고 URL EDIT REPLY
기생충은 무슨.. 살모넬라균 알면서도 닭 덜익혀먹는게 더 보기 이상하구만ㅋㅋ
jej0408 2018.03.26 15:22 신고 URL EDIT REPLY
공감합니다
저도 날것 잘 못먹겠던데 우리애들도 잘안먹어요이나라에서 날생선 안먹고사는게 참 힘들어요
주위에 입데는사람들이 많거든요
2018.03.26 15:24 신고 URL EDIT REPLY
그냥 먹어볼 기회가 없어서 먹기 힘든거겠지 별 같지않은 이유를 다 붙이네요
2018.03.26 15:24 신고 URL EDIT REPLY
저렇게 동물학대에 유난떨면서 또 레져로 총들고 동물 사냥하러다님 ㅋㅋㅋ
BlogIcon Hunpha 2018.03.26 21:12 신고 URL EDIT REPLY
경험해보지 못한 생경한 음식을 먹기는 쉽지 않죠.
문화의 차이지, 뭐 별다른 문제는 없어 보입니다.
저는 토끼 고기 노랑내나서 절대 먹지 않는데
스페인 세르비야 사람들은 그걸로 또 빠에야를 해서 맛나게 먹더라구요.
같은 이유라고 생각합니다.
BlogIcon 아파트담보 2018.03.27 10:42 신고 URL EDIT REPLY
동물학대라니....저도 참 놀랍네요!!
문화의 차이가 상당함을 다시 한번 느끼고 가네요.
글 재미있게 잘 보고 갑니다^^
BlogIcon 별일없는 크릴새우 2018.03.27 21:34 신고 URL EDIT REPLY
그래도 교환학생으로 온 유학생들은 곧잘 먹어보더라구요.
어떤 애들은 맛있다고 더 달라고 하기도 하구요!
글 잘읽었습니다.
BlogIcon 긍정적인 여니의 일상 2018.03.28 00:30 신고 URL EDIT REPLY
아 그렇군요~~~~
인식의 차이 가음식의 차이를만드네요~~
Germany89 2018.03.28 02:37 신고 URL EDIT REPLY
불쌍하게 한사람이 아이디바꿔서 계속 악플다네요ㅠㅠ진짜 불쌍하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