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식빵 3

빵가루 직접 만들어 먹으니 정말 맛있어요!

여러분~ 안녕하세요? 스페인의 산들무지개입니다. 블로그 에디터가 많이 바뀌어 새 에디터를 쓰고 있는데 해발 1,200m 스페인 고산의 인터넷 속도가 느려 사진이 제대로 올라가지 않아 여러 날 자꾸 실패하고 말았습니다. 그런데 오늘 아침에는 인터넷 속도가 좀 붙었는지 사진이 정상적으로 올라가네요. 오늘은 혼자만 알기에 무지무지 아까운 요리 팁 하나를 알려드리려고 해요. 평소 여러분들은 빵가루를 사다가 드시나요? 저는 집에서 빵가루를 직접 해서 먹는답니다. 여러 양념을 섞어서 빵가루와 함께 사용하면 맛이 훨씬 좋아지더라고요. 그래서 그 방법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일단 먹고 남아도는 빵을 딱딱하게 잘 말려주셔야 한답니다. 한국에서는 습도가 높아 빵이 축축하게 계속 있는 경우가 많더라고요. 그런데 빵가루를 만드..

뜸한 일기/먹거리 2021.01.09 (4)

베이킹 초보자가 알면 좋을 팁, 빵 만들기 두렵지 않아

요즘 제 손으로 만든 빵으로 식구들 먹이는 재미에 푹 빠져있답니다. 세상에! 베이커리에서만 빵을 사먹던 저에게 말이죠, 제 손으로 직접한 빵이 진짜 빵이라는 생각이 막 들면서 전율이 이는 것이지 뭐에요. 빵도 종류별로 다양한 형태의 반죽과 만드는 법이 있으니 그것을 하나하나 직접 해보고 완성된 빵을 보니 참 좋더군요. 그런데 책에서는 안 나오는 몇몇 사소한 노하우를 제가 익히게 되었답니다. 뭐, 너무 사소하여 '뭘 별 걸 다가지고 호들갑이야?' 하실 분도 있으나, 사실은 베이킹 초보자에게는 별 것이 아니랍니다. 처음엔 반죽하는 방법도 모르고, 발효되면 어떻게 변하는지도 몰랐으니 정말 문뇌한인 저에게는 그저 놀랍고 두렵울 뿐이었답니다. 과연 내가 하는 방법이 옳은 것인가? 하고 말이지요. 여기서 한 번 제..

뜸한 일기/먹거리 2015.04.04 (30)

드디어 빵 만들기 성공, 꼼수 쓰니 되네

우리 아이들은 지금 2일간의 방학을 맞았답니다. 우리가 사는 주의 축제가 있어 그렇거든요. 요 아이들을 위해 엄마는 또 빵과 간식거리를 만들기로 작정했답니다. 맨날 사서 먹일 수도 없고, 우리가 5인 가족이니 매일매일 사먹다 보면 돈도 많이 들어가고 말이지요. 그래서 집에서 엄마손표 빵을 만들기로 했답니다. 물론 지난번처럼 빵이 딱딱하게 굳어 엄청난 고민을 해야만 했답니다. 빵을 처음 만드는 초짜가 어디 알 턱이 없잖아요? 빵 반죽한다면서 식겁한 것이 왜 그렇게 반죽이 찐득찐득한지...... 이런 반죽 형태의 모습은 책에서도 보여주지 않고, 손에 묻히지 않는 방법도 책에서는 보여주지 않아 꽤 답답했었어요. 다행으로 스페인 빵레시피책에는 지저분한 빵 반죽 사진과 발효 후 떼어낼 때 물을 묻혀가면서 떼어내라..

뜸한 일기/먹거리 2015.03.10 (17)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