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밀가루 3

집에서 직접 빵 만들면서 알게 된 사실 몇 가지

오~! 세상에는 해보지도 않고 미리 겁내는 일들이 아주 많습니다. 크든 작든 모르는 일들 앞에서는 언제나 '내가 생각하는 어떤 관념'이 개입하여서 하기를 주저하게 된답니다. '이 일은 이러이러하니 안 돼~!', '이 일은 어쩐지 너무 피곤할 것 같아 안 돼~!' 등등...... 제게는 "빵 만드는 일"이 그 일에 해당되었답니다. 어쩐지 빵은 제과점에서만 사 먹어야 할 것만 같고, 빵 만드는 일은 엄청나게 어려운 일 같고...... 또, 레시피도 복잡하고, 발효하고 부풀리는 시간도 많고, 반죽도 엄청나게 잘해야 할 것 같은 것이 베이킹이었답니다. 그러나, 여러분~! 베이킹을 해보고 나니, 우리가 보통 가지고 있는 선입견은 역시 선입견일 뿐이었답니다. 세상에는 참으로 다양한 베이킹 쿠킹 레시피가 있고, 또 ..

뜸한 일기/먹거리 2015.09.15 (28)

베이킹 초보자가 알면 좋을 팁, 빵 만들기 두렵지 않아

요즘 제 손으로 만든 빵으로 식구들 먹이는 재미에 푹 빠져있답니다. 세상에! 베이커리에서만 빵을 사먹던 저에게 말이죠, 제 손으로 직접한 빵이 진짜 빵이라는 생각이 막 들면서 전율이 이는 것이지 뭐에요. 빵도 종류별로 다양한 형태의 반죽과 만드는 법이 있으니 그것을 하나하나 직접 해보고 완성된 빵을 보니 참 좋더군요. 그런데 책에서는 안 나오는 몇몇 사소한 노하우를 제가 익히게 되었답니다. 뭐, 너무 사소하여 '뭘 별 걸 다가지고 호들갑이야?' 하실 분도 있으나, 사실은 베이킹 초보자에게는 별 것이 아니랍니다. 처음엔 반죽하는 방법도 모르고, 발효되면 어떻게 변하는지도 몰랐으니 정말 문뇌한인 저에게는 그저 놀랍고 두렵울 뿐이었답니다. 과연 내가 하는 방법이 옳은 것인가? 하고 말이지요. 여기서 한 번 제..

뜸한 일기/먹거리 2015.04.04 (30)

아플 때 먹는 스페인 음식, 한국인은 놀랄걸?!

어제 제가 아프다고 하니 많은 분께서 걱정해주셨습니다. 그래서 역시 온라인상이지만 이렇게 진심으로 생각해주는 온정이 느껴져 참 좋았답니다. ^^정말 감사해유!!! 그런데 친구네님께서 아플 때 조심해야 할 음식을 열거해 주셨는데요, 여기서 잠시 인용을 하자면, 예전엔 감기 걸렸을 땐 잘 먹어야 한다구 했는디.. 그건 못살 때 못 먹어서 체력이 부족해서 감기에 걸렸을 때 하는 말이구유... 요즘은 너무 잘 먹어서 감기에 걸려유... 감기에 걸렸을 때 먹지 않아야 할 음식은 돼지고기, 닭고기, 밀가루, 생선, 술을 조심해야 한대유... 라면...먹지 말아야해유... 빨리 나으셔유... 관련 글을 읽어보세요.2014/11/27 - [뜸한 일기/부부] - 내가 아플 때 외국인 남편이 준비하는 음식 이렇게 걱정을 ..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