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부채 3

스페인 시아버지가 의아해하는 한국 선물

한국에서 지인들이 우리 가족을 방문할 때마다 준비해 오는 선물 몇 가지가 있는데요, 그중 남자 지인들이 남편과 우리 시아버님께 자주 하는 한국 선물이 '부채'더라고요. 한국의 전통적인 부채가 얼마나 품위가 있는지...... 많은 분들이 선물로 가져오시더라고요. (실제로 고풍스러운 한국 부채는 인기가 많답니다) 그렇게 어느날, 한 지인이 시아버님께 드린 부채를 사용하실 기회가 있었는데요...... 시아버지께서 그러시더군요. "한국 남자들은 부채를 자주 애용하나 보지?" 저는 당연히 여름이 되면 부채를 사용하는 게 정상이라 생각하여 그렇다고 대답해드렸습니다. "나한테는 아주 신기하거든. 한국 손님이 오면 매번 받는 선물이 부채라 한국에서는 남자에게 부채 선물하는 게 대중적이란 생각이 들어서 그래." "네~ ..

207년 된 스페인 돌집 수리하면서 발견한 것들

2004년 제 남편, 산똘은 흥분한 얼굴로 기쁘게 소식을 전했습니다. "마침내 우리가 살 집을 찾았어!"우리 부부가 언제나 원하던 시골생활을 꿈꾸던 차에 반가운 소식에 달려가 봤더니, 우와! 우리가 살 집이 아주 반길만한 환경에 있지는 않았답니다. 아무리 싸도 그렇지, 아무리 시골집이라도 그렇지 단돈 600만 원 밖에 안 된다니! 처음엔 믿을 수가 없었지요. 들어가는 입구에서 보면 환상적인 스페인 내륙의 전형적인 돌집이었습니다. 우와, 이국에서의 낭만적인 시골 생활이라니! 시골에서 여유롭게 채소 재배하고 도자기를 구우면서 사는 것이 제 꿈이었는데요, 막상 현실로 다가온 이 꿈이 그때는 참 생소하기만 했답니다. 멀리서 보면 아름답고 가까이서 보면 으악, 이것은 무엇이냐? 전기도, 수도도, 화장실도 없는 이..

스페인 사람들이 당황할 수도 있는 한국 선물

정말 신기하죠? 처음에는 싫던 것도 시간이 지나면서 좋아할 가능성이 있으니 말입니다. 지난번 가족 모임에서 김치를 그다지 좋아하지 않던 스페인 시누이가 그날은 웬일인지 자기 품에 저를 꽉 안고는 김치를 같이 담그자고 제안을 했습니다. 오~ 이렇게 이쁜 표정으로 김치 먹고 싶다는 애교 부리는 시누이가 참 귀여웠습니다. '그래, 김치가 스페인에서도 그 가치가 발휘되는구나~'하고 생각했죠. "그래! 당연하지. 우리 언제 김치 재료 사서 같이 김치 담가보자고~!" 하고 흔쾌히 기뻐해 줬습니다. 이것처럼 문화는 거부와 융화로 반복되면서 어느 장소에서 정착되는가 봅니다. ^^*오늘은 스페인에 살면서 느낀 한국인의 선물에 대한 이야기를 해보려고 합니다. 일반적이라고 할 수 없는 지극히 개인적인 이야기이기는 하지만, ..

국제 수다 2018.05.16 (8)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