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이 알려준 '요거트 빵' 만들기, 너무 쉬워 화날 뻔
뜸한 일기/먹거리

여러분, 즐거운 주말을 보내셨나요? 


전 아시다시피 비와의 전쟁을 치르며 보냈습니다. 아니, 지금도 비는 그치지 않고 우리 집은 최소한의 전기로 다음 주까지 버티어야만 한답니다. 헉? 다음 주에도 일기예보를 보니 그치지 않고 비가 내리더군요. ㅠ,ㅠ 비가 많이 내려 좋긴 한데, 아이들과 아빠가 돌아가면서 아프니 큰일입니다. 여긴 지금 바이러스 동굴이 되었습니다. 지금 나흘 내내 비가 내리고, 나흘 내내 큰 아이 - 아빠 - 둘째 -셋째 순으로 감기에 걸려 골골 대고 있답니다. 기온이 무려 40도나 올라가니 정말 밤새 간호하느라 너무 지쳤습니다. 그래도 엄마는 강한지 우째 감기에 걸리지도 않는지, 역시 이 튼튼한 몸에 제가 놀라고 있답니다. 엄마는 위기에서 언제나 강하다는 말이 실감이 날 정도입니다. 


오늘은 우리가 비와 바이러스 동굴 속에 갇히기 전 써놓은 '요거트 빵' 관련 글입니다. 


제가 요즘 들어 베이킹 신이 강림했는지, 빵 종류의 음식을 만들기 시작했답니다. 아침에는 팬 케이크도 척척 만들어 내, 아빠와 아이들을 놀래주고요, 가끔 간식으로 여러 종류의 빵을 만들어 또 신나게 해준답니다. 그러다, 카스테라 만들 욕심에 열심히 아이들과 달걀을 풀고 저어 아주 맛난 카스테라도 완성하게 된답니다. 사실 어릴 때 하도 제 친정 엄마가 카스테라 실패를 많이 하셔서 나도 한 번 만들어보자, 도전했던 것이지요. 그래서 레시피 책과 인터넷을 찾아보니 여러 가지 요리법이 있어 이것을 시도하게 되었답니다. 케이크 시트처럼 뽀송뽀송한 카스테라를 만들고 싶어 봤더니, 무슨 공립법으로 제누아즈 만들기, 별립법으로 제누아즈 만들기 등 너무 다양하여 놀랐답니다. 그런데 핵심은 달걀의 거품이 많이 일고 빠지지 않을 정도로 잘 돌려줘야한다는 것이었지요. 


이왕, 도전하기로 한 것, 그래 해보자. 

사실, 거품기가 없어 손으로 하기로 했지요. 

달걀을 여러 개 깨 넣고 설탕 넣어 막 돌리는데 아휴휴휴 팔 아파, 이제 산드라가 돌려 봐, 에휴휴휴 팔 아파, 이제 누리가, 누리 끝나면 사라가 돌려! 이런 식으로 우리 네 모녀가 돌아가면서 달걀 거품을 만들게 되었답니다. 이 모습을 본 남편은 고개를 샬레샬레 흔들며, 

"왜 그렇게 힘들게 해?" 놀리는 것입니다. 


일단, 완성된 카스테라 사진을 보세요. 제 기쁨이 되었습니다. 친정 엄마가 한 것보다 훨씬 맛있는 이것에 제가 스스로 놀라 흐뭇해했지요. 


짜잔! 이스트 없이 만든 카스테라! 


베이킹 좋아하게 됐다고 

요리 블로거로 전향하지는 않겠어요. ^^



그러면서 남편은 아주 맛있는 요거트 빵을 쉽게 하는 방법을 알려준다며, 자신의 요리 공책을 제 앞에 턱 하니 펼치는 겁니다. 

"아이고, 달걀 거품 저을 시간 1/5 안에 만드는 빵이야. 왜 그렇게 힘들게 해? 힘들이지 않고도 하는 요리법이 있지. 버터 녹이지 않아도 되고, 어렵게 밀가루와 이스트 등 무게 재지 않아도 되는 너무 쉬운 방법이지."

뭐? 정말 그럴까요? 난 여태까지 책에 나온대로 곧이곧대로 무게까지 다 재가면서 그렇게 했는데, 이것보다 쉬운 방법이 있었다니 갑자기 화가 날 뻔했습니다. 지금까지 이렇게 시간과 힘 들여 베이킹하는데, 사실 베이킹이 이렇게 아무렇지도 않은 것이였어? 하면서 말이지요. 그런데 남편 요리법을 보니 정말 놀랍도록 쉬워 반하게 되었답니다. 


▲ 준비 재료


여기서 특이한 것이, 요거트입니다. 

시중에 판매하는 다양한 형태의 요거트면 다 된답니다. 

딸기맛도 괜찮고, 파인애플도 괜찮고......


이런 요거트 한 통이면 된답니다. 

아주 쉽게도 

이 요거트 통이 기준이 되어 반죽을 하는 것이지요. 

어떻게 말인가요? 

바로 아래에 그림으로 설명을 했습니다. 

(이 포스팅할지 생각도 못하다 사진 못 찍었어요, ㅡ.ㅡ)


  너무 쉬워 화 날 정도. 

밀가루와 이스트를 따로 분리해 섞어줄 필요도 없어요. 

일단 요거트를 반죽그릇에 붓고, 그 요거트 통에 설탕을 넣어 또 그릇에 붓고, 

(설탕은 기호에 따라 넣으세요. 전 한 통만 넣었어요.)

그 요거트 통에 밀가루 세 번 넣어 또 그릇에 붓고, 

이제 달걀을 세 개 따로 분리하지 않고 바로 까넣고요, 

요거트 통 1/4 되는 기름을 넣어주세요. 그리고 이스트 한 스푼!


그릇에 다 넣은 재료를 그냥 거품기로 화악 돌려주면 끝!


예열한 오븐 160도에 20-25분 정도 구워주면 끝!

(물론 각 오븐에 따라 굽는 시간이 더 길어질 수도 있어요.)

정말 쉽죠? 


너무 쉬워, 화날 뻔 했어요. 

지금까지 아주 어렵게 빵을 만들어왔으니 말이죠. 


그럼, 완성된 모습은? 


바로 요것입니다. 

왼쪽이 요거트 빵이고, 오른쪽은 바나나 브레드입니다. 

요거트 빵 만들기가 쉬워 바나나 브레드도 같이 만들어봤습니다. 


요거트 빵의 오븐 쿠킹 시간은 바나나 브레드보다 1/2 정도 밖에 들지 않았어요. 


뽀송뽀송 촉촉한 이 빵, 아이들이 아주 좋아했어요. 

반면 바나나 브레드는 너무 콤팩트해서 조금만 먹어도 배 부를 지경.


 나름대로 다 장단점이 있었던 두 빵이었습니다. 

아침 식사로 환영받는 빵이 되고 말았어요. ^^

아주 만들기 쉬운 요거트 빵, 한 번 만들어보실래요? 

저는 이제 다시 바이러스 동굴로 들어갑니다. 

답글이 없음을 양해해주세요. 

지금 우리 집은 4월의 스페인 장마에 푹 젖어있습니다. 


고산에서 안부 전하면서......

건강 유의하세요. 

오늘도 즐거운 하루!

파이팅




* 저작권 방침 *

스페인 고산 생활의 일상과 스페인 이야기 등을 담은 이 블로그의 글과 사진은 글쓴이 산들무지개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글쓴이의 허락 없이 무단 도용하거나 불펌은 금물입니다. 정보 차원의 링크 공유는 가능하나, 본문의 전체 혹은, 부분을 허락 없이 개재하거나 동영상을 제작하는 경우에는 저작권 및 초상권 침해에 해당하므로 반드시 사전에 글쓴이의 허락을 받으시길 바랍니다. Copyrightⓒ산들무지개 all rights reserved



이전 댓글 더보기
BlogIcon 비단강 2015.03.23 20:14 신고 URL EDIT REPLY
ㅎ! 저 지금 야근중인데 배고파요. ㅠㅠ
jerom 2015.03.23 22:29 URL EDIT REPLY
정말 간단하네요. 계량이 달리 필요가 없다니... 집에 미니 전기 오븐가지구 해볼까봐요.
노을 2015.03.24 00:12 URL EDIT REPLY
산들님 제빵 솜씨가 그야말로 일취월장이네요 ^^
맛있겠어요 정성도 듬뿍들어가고 화학첨가물도 없는 빵
산들님은 감기를 피하고 가족들은 감기가 얼른 뚝 떨어졌으면해요
luna 2015.03.24 03:22 URL EDIT REPLY
빵굽기에 약한 제가 한번 다시 도전해볼까 하고 강한 유혹을 느끼고 있는데요,
일단 생이스트밖에 없고해서 곰아저씨한테 사오라고 시켰는데 잘되길 빌어 주세요.
바나나 브레드는 요거트 레시피에다 바나나 갈거나 잘게 잘라서 넣으로 될려나요?
BlogIcon 티스토리 운영자 2015.03.24 11:23 신고 URL EDIT REPLY
안녕하세요, TISTORY입니다. 이 게시글의 이미지가 3월 24일자 티스토리 앱 카테고리 배경이미지로 소개되었습니다. 항상 좋은 글과 사진으로 활동해주셔서 감사합니다.
BlogIcon 꽃아로미 2015.03.25 00:46 신고 URL EDIT REPLY
요거트브레드 비싼데;; 도전해봐야겠어요 ㅎㅎ 좋은정보 감사^^
BlogIcon 해피멘탈 2015.03.25 12:17 URL EDIT REPLY
와_(≥▽≤)/ 정말 빵레시피중 제일 간단하네요. 부드럽고 맛있어보여요♡.♡
BlogIcon 파라다이스블로그 2015.03.25 14:48 신고 URL EDIT REPLY
안녕하세요 파라다이스 블로그입니다^^ 직접 오븐에 구운 요거트브레드 정말 맛있어 보여요~ 만드는 법도 생각보다 간단하니 자주 해드시겠어요:) 유용한 포스팅 감사드리고요, 파라다이스 블로그에도 한 번 놀러와주세요^^
lucy park 2015.03.25 19:44 URL EDIT REPLY
ㅎㅎㅎ 저도 이 레시피로 하는데
스페인에서 이 요거트용기 레시피가 유명하긴하죠
BlogIcon 모자장인 2015.03.26 06:04 신고 URL EDIT REPLY
와- 레시피 감사합니다! 이건 꼭 도전해봐야겠어요~ 거품기로 얼마나 휘핑해야할까요?
BlogIcon coolmool 2015.03.26 23:52 URL EDIT REPLY
헐.....해봐야겠어요.맛있겠당
BlogIcon 산으로가다 2015.03.27 04:34 URL EDIT REPLY
이힝~~ 또같은재료, 또같은방법이레도 베이킹꽝인 저에겐 빛과도 같은 레시피네요. 간만에 들어왔은데 이런 좋은 황금레시피가 있다니. 고마워요~~
BlogIcon 산으로가다 | 2015.04.05 21:08 URL EDIT
오 저는 오늘 했는데 완전 대박요. 손으로 젓는 거품기 대충 휘젓고 알뜰주걱으로 그릇에 묻은 밀가루 섞어주고 걍 오븐에 넣었어요. 거품기로 많이 안저어도 되던데요. 딸기요거트로 했더니 6살딸램 완전 좋아해요. 아~~이 은혜를 어찌 갚을까요~~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5.04.06 04:19 신고 URL EDIT
어머 어머 어머! 성공하셨다니 제가 더 기쁘네요.
우와, 이 큰 보람...... 그래도 누군가에게 큰 도움이 되었다니 눈물나게 감동입니다. ^^ 정말 후기 올려주셔서 절 너무 기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파이팅! 산으로 가자님!
BlogIcon 2015.04.01 15:08 URL EDIT REPLY
오늘 ‥해봤는데‥전 실패ㅜㅜ‥ 발효과정 들어가야하는거 맞죠? ㅜㅜ‥아‥은근 어렵네용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5.04.03 02:22 신고 URL EDIT
아이고, 우째 실패하셨어요? ㅠ,ㅠ 정말 쉬운 거였는데.....
꼭 예열한 오븐에 180,200 되어도 될 듯..... 좀 낮춰 160도에서 20분이나 상황봐서 30분 정도 구우면 되는디 말이에요. 발효 과정 절대 들어갈 필요 없답니다. 파이팅입니다!
jerom | 2015.04.03 19:55 URL EDIT
다른건 쉬운데 거품기로 반죽하는게 잘 안되었나봐요.
BlogIcon 첨밀밀 2015.04.06 07:15 URL EDIT REPLY
간단한 레시피에 깜짝 놀랐네요 해먹어보곰싶은데 혹시 이스트는 인스턴트 이스트를 쓰면 될까요? 베이킹 파우더도 가능할까요?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5.04.07 03:42 신고 URL EDIT
이스트로 사용하세용! ^^ 인스턴트 이스트 괜찮습니다.
BlogIcon 초보주부 2015.04.06 07:27 URL EDIT REPLY
밀가루는 박력분인긴요?ㅎ 어떤거 쓰면 되나요?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5.04.07 03:42 신고 URL EDIT
아무거나 사용 가능할 것 같은데요? 박력분 썼더니 아주 잘 나왔어요.
BlogIcon 박정미 2015.04.13 19:08 URL EDIT REPLY
과연 될까?? 하며 해봤는데 성공 했어요^^
초간단 레시피~~ 감사드려요
아이들이 맛있게 잘 먹었어요
BlogIcon 봄소리 2015.04.22 11:08 URL EDIT REPLY
저도 미니오븐있는데 밀가루 사다가 해볼게요.좋은 레시피 감사드려요.딸애 절친이 스페인아이라 웬지 정감이 가요.
sunbee 2016.01.10 04:52 URL EDIT REPLY
짱 좋은 방법!!
Moonyoung 2016.07.27 06:27 URL EDIT REPLY
요거트컵이 없어 계량컵에 조금 높은 온도로 시도하다 실패 ㅎㅎ
에스뗄 2017.11.08 18:09 URL EDIT REPLY
그동안 아무리 레시피대로 해도 실패했는데 요대로 하니 정말 맛잇게 잘 나왔어요 혹시 쿠키나 버터쿠키같은 것도 이런 쉬운방법이 있을까요? 제빵에 전혀소질없는 마드리드 공주님을 둔 맘입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