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외국인 4

[한국 여행기-07] 호기심 많은 외국인이 감탄한 한국의 소소한 팩트 몇 가지

여러분, 안녕하세요? 스페인의 산들무지개입니다. 2019년 여름, 스페인 [참나무집] 가족은 한국에 두 달 정도 여행하면서, 우리나라의 깊숙한 곳까지 가본 것 같습니다. 한국 여행기 연재하면서, 다시 추억을 소환할 수 있어 참 기쁘네요. ^^* 오늘은 한국에서 스페인 사람인 남편(산똘님)이 ‘아니?! 이런 것 조차?!’ 하며 감탄을 금치 못한 몇 가지 팩트들을 이야기해보려고 합니다. 소소한 것이지만, 이런 소소함에서 한국의 면모를 보았다는데 과연 무엇일까요? 저도 간만에 전국을 돌면서 참 많은 변화의 대한민국을 보았답니다. 그래서 그런지 대한민국 관광파워가 세계 16위라는 뉴스가 그럴 만하다고 느껴졌답니다. (물론, 단점도 있지만, 그 단점은 나중에 이야기하도록 하고 먼저 산똘님이 느낀 한국이 좋다는 소..

남편이 깜짝 놀란 한국인의 젓가락 사용 능력

한 독자님께서 '부부는 닮아간다더니 감기 걸리는 것도 닮았다'고 댓글을 달아주셔서 한참 흐뭇한 미소를 지었습니다. 사실, 우리 부부가 정말 닮아가구나 싶기도 하고...... 몇 년 전 한국에 갔을 때 어느 할머니께서 우리 부부를 보시더니, "둘이 왜 이렇게 닮았냐!" 하시고 놀라기도 한 일화가 있어 한참을 웃었습니다. 우리는 서로의 얼굴을 보면서 정말 우리가 닮았다고? 하면서 막 웃었거든요. 어쩌면 그 할머니께서 하신 말씀이 상징적으로 닮았다는 것은 아니었을까 싶기도 하답니다. 할머니께서는 이미 우리 부부의 공통 적성을 알아보시고 하신 말씀이 아닐까요? ^^*그렇게 우리가 만났을 때를 생각하다 보니, 어느덧 재미있는 일화 하나가 떠오릅니다. 국제 부부 16년 차인 우리에게 산똘님은 문화적 차이로 멘붕 온..

뜸한 일기/부부 2019.02.14 (9)

외국인 배낭여행자가 경험한 한국의 찜질방, 어땠을까?

보통, 사람들은 이렇게 말하곤 합니다. "젊었을 때에는 시간은 많았지만, 돈이 없어서 여행을 못 했고, 나이가 들었을 때에는 돈은 많아졌지만, 시간이 없어서 여행을 못 하게 되었네~"라고 말이지요. 뭐, 상황에 따라 이 상황은 바뀔 수도 있지만, 제 주위에는 이런 말을 하는 사람들이 자주 있답니다. 저도 젊었을 때 여행을 하고 싶어도 돈이 없어서 여행을 못 하던 때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 악물고 돈을 벌어 배낭여행에 성공할 수 있었습니다. 세계여행을 하는 게 꿈이었거든요. 정말이지 배낭여행은 제 인생에서 가장 큰 터닝 포인트가 아니었나 싶습니다. 그때만큼 낯선 것에 가슴 떨리던 시절은 다시 없을 것 같습니다. (설레며 떨리던 그 마음 다시 느끼고 싶어도 잘 찾아와주지 않더라고요) 그때의 여행으로 제가 ..

국제 수다 2018.06.13 (8)

스페인 행정 업무가 느려 속 터진다고들 하지만...

차가 고장이 나 정비소에 맡긴 지 약 5일이 지났습니다. 주말에는 쉬기 때문에 더 시간이 길어졌지요. 사실, 오늘 제가 발렌시아 갈 일이 있어 참 필요로 했던 차인데 차가 정비되지 않아 버스-기차를 이용해야 했답니다. 해발 1,200m의 이 고산 마을에서 하루에 딱 한 대의 버스가 새벽 6시에 출발하고요, 똑같은 버스가 오후 3시에 이 마을로 다시 돌아옵니다. 그래서 차 시간을 아주 잘 지켜야만 합니다. 오늘 오후에는 꼭 차가 정비되어 차를 끌고 올라올 수 있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출발했습니다. 혹시나 몰라 발렌시아에서 있는 일을 빨리 끝내고 버스 올라오는 시간에 맞추어야만 했답니다. 새벽 6시, 엄청나게 추운 이 고산마을을 떠나는 버스, 운전기사 아저씨는 우리 동네 아이 학부형이기도 한데 매일 이렇게 고..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