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고산에는 벌써 눈이 내리네요~
뜸한 일기/자연

1주일 전부터 내린 눈 금방 녹아버렸고, 칼바람만 남긴 요즘

여러분, 그동안 잘 지내셨나요? 해발 1,200m 스페인 고산의 [참나무집]도 잘 지내고 있답니다. 아이들은 눈이 온다고 엄청나게 좋아했는데요, 이 눈은 이틀 후에 다 사라지고 없어져서 아이들이 참 안타까워하더라고요. 

남편이 회사 가면서 찍은 사진입니다. 

아침 일찍 출근한 남편은 눈이 더 쌓이기 전에 집에 돌아왔답니다. 한번 눈이 쌓이면 무지 많이 쌓이는 스페인 고산 특성 때문에 출근했다 못 돌아올 수 있어 참 난감하죠~~~

그래도 무사히 회사 다녀와서 우리 가족과 한 몸이 되었습니다. 아이들도 집에서 눈 오는 상황을 지켜봤는데요, 다행인지 불행인지 눈이 많이 내리지 않아 곧바로 학교에 복귀할 수 있었습니다. (^^;) 아이들 입장에서는 너무 억울하다는 거예요. 눈도 많이 안 내렸고, 밖에 나가서 놀지도 못했는데 다시 학교에 가야 하는게.......

 

그런데 눈 내리고 눈이 녹으면서 왜 이렇게 차갑고 매서운 칼바람이 불어올까요? 진짜 겨울을 확인해줄겸 우리에게 겨울 소식을 막 날려주는 듯해요. 그 덕에 산과 산으로 연결하는 우리의 태양광 와이파이 안테나는 또 말썽을 부리더라고요. 할 수 없이 온라인 사생활은 접고 오프라인으로 활동하는 순간이 더 많아졌답니다. 

그래서 만든 게 여러분께 선물해드릴 제 작은 소책자 pdf입니다. ^^ 여러 해 잡지에 송고했던 글들 딱 다섯 꼭지만 모아 여러분께 선물할 겸 pdf로 만들어봤어요, 그동안 제 블로그를 사랑해주신 모든 분께 감사의 인사로 드리고 싶었답니다. 한국과 너무 멀어 선물을 해드릴 수 없어서 제가 생각해낸 작은 마음의 표시인데요, 여러분, 부담 갖지 마시고 링크 클릭하여 다운로드하여 읽어주시면 저는 참 고맙겠습니다. (무료입니당~)

http://bitly.kr/mlOCSk6

여러분,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시고요, 

항상 행복 가득한 일 많기를 바라봅니다. 화이팅~! 

Copyrightⓒ산들무지개 all rights reserved

♥ 블로그에서는 하지 않은 맘껏 수다방 ♥

  ☞ 스페인 고산평야의 무지개 삶, 카카오스토리 채널로 소식 받기

♥ 산들무지개의 책도 구경해 보세요 ♥

 

우리 가족, 숲에서 살기로 했습니다

우리 가족, 숲에서 살기로 했습니다

김산들

스페인 해발 1200미터의 고산 마을, 비스타베야에서 펼쳐지는 다섯 가족의 자급자족 행복 일기세 아이가 끝없이 펼쳐진 평야를 향해 함성을 지르며 뛰어나간다. 무슨 꽃이 피었는지, 어떤 곤충이 다니는지, 바람은 어떤지 종알종알 이야기를 멈추지 않는 아이들은 종종 양 떼를 만나 걸음을 멈춘다. 적소나무가 오종종하게...

 

'우리 가족 숲에서 살기로 했습니다'로 검색하시면 다양한 온라인 서점에서 만날 수 있답니다.

전국 서점에도 있어요~~~!!!

 

e-book도 나왔어요~!!! ☞ http://www.yes24.com/Product/goods/72257013

 

 



* 저작권 방침 *

스페인 고산 생활의 일상과 스페인 이야기 등을 담은 이 블로그의 글과 사진은 글쓴이 산들무지개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글쓴이의 허락 없이 무단 도용하거나 불펌은 금물입니다. 정보 차원의 링크 공유는 가능하나, 본문의 전체 혹은, 부분을 허락 없이 개재하거나 동영상을 제작하는 경우에는 저작권 및 초상권 침해에 해당하므로 반드시 사전에 글쓴이의 허락을 받으시길 바랍니다. Copyrightⓒ산들무지개 all rights reserved



BlogIcon 엄마는욜로족 2019.12.10 05:29 신고 URL EDIT REPLY
스페인에도 눈이 왔군여.. 저도 유럽 남부인편인데 눈이 왔거든요 유럽은 대부분 왔겠네여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9.12.13 06:53 신고 URL EDIT
그건 잘 모르겠어요. 제가 사는 곳이 고산이라 아래 지중해 연안보다는 눈이 내릴 가능성이 더 많은 곳이랍니다. ^^ 사시는 곳에도 눈이 내렸나 보군요. 아무쪼록 건강 유의하세요~!!!
BlogIcon 소스킹 2019.12.10 16:05 신고 URL EDIT REPLY
설경 정말 아름답습니다 :)
잘 보고 가요~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9.12.13 06:52 신고 URL EDIT
네~ 고맙습니다. 항상 즐거운 일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작은나무 2019.12.10 22:35 URL EDIT REPLY
산들무지개님 고맙습니다 전 무지개님 글이 넘 좋아요! 가족분들 무지개님 모두 따뜻한 겨울 되시길 바라요! 감기 조심하시길 바라구요!!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9.12.13 06:52 신고 URL EDIT
아~~~ 작은나무님, 너무 큰 응원인 걸요!!! 블로거에게 글이 참 좋다고 하는 건 정말 큰 응원이에요!!! 적지만 편안하고 좋은 여운이 남기를 바라며...... 작은나무님도 따뜻한 겨울 되기를 바랍니다. 화이팅~!!! ^^*
2019.12.11 03:57 URL EDIT REPLY
비밀댓글입니다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9.12.13 06:50 신고 URL EDIT
어머나!!! 이렇게 좋아해주시니 제가 힘이 팍팍 납니다~~~! ^^ 항상 가까이 있는 듯 지켜봐주셔서 더 고맙지요!!!
12월의 마지막 날들도 기쁨 가득한 날들 되기를 바라고요, 항상 건강 유의하세요. 화이팅!!!
BlogIcon 스콜라 2019.12.11 10:16 URL EDIT REPLY
제대로 겨울을 보내고 계시네요.
여긴 사흘째 미세먼지가 심해요. 저희집 베란다에서 산이 늘 보였는데 지금은 없어졌어요. 안개도 있어 습하고 날씨는 푸근한데 햇볕이 없어서 스산한 느낌마저 들어요. 오늘은 원래 겨울에도 볕이 들어서 밝고 따끈한 거실에 형광등도 켜고 난방도 올리고 한없이 콕 박혀서 있으려고요. 김장도 했고, 고구마 쪄서 먹고 책보고, 먹고 그림 그리고 하려고요. 옆지기도 딸래미도 모두 연말이라 자기들 스케쥴로 나갔으니 이제 제 세상입니다. 누구의 방해도 없는 이 시간이 소중해요. 이번 고산엔 겨울이 빠른거 같아요. 땔감, 자연에서 얻은 먹거리... 세자매의 즐거운 놀이 게임 많이많이 즐기셔요. 아이가 크니까 다 나가고 그시절이 그리워요. 오늘도 감기조심 하시고 즐거운 하루 보내시길 바래요~~~^^*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9.12.13 06:49 신고 URL EDIT
누구도 방해하지 않는 온전한 내 시간~!!!
무지무지 좋은데요? 정말 하시고 싶은 일들, 다~~~ 마음껏 하시길 바랄게요.^^
저도 요즘 저만의 시간을 간절히 바라고 있는데, 그게 쉽지 않네요. 하지만 짬 나는 시간이라도 소중하고 유용하게 써야겠습니다. 오늘도 편안한 하루 되세요~~~
박동수 2019.12.12 19:16 URL EDIT REPLY
산들무지개님의 소책자에 뛰어노는 산드라와 쌍둥이 때문인가
어렸을 때 보았던 동화가 생각납니다.
작은 아씨들, 알프스 소녀 하이디, 소공녀...
내용은 아련하지만
어릴적 책을 보면서 상상하던 모습이 소책자에 있는 거 같습니다.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9.12.13 06:47 신고 URL EDIT
우와~~~ 그런 느낌을 받으셨다니...!
제가 영광입니다. 그런데 또 생각해 보니 아이들 일상이 그것과 비슷하네요. ^^
박동수님도 올 한해 함께해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남은 12월 좋은 일들 많기를 바랍니다. 화이팅!!!
24살 2019.12.13 00:55 URL EDIT REPLY
잡지에 투고하신 글을 pdf로 공유해주셔서 감사해요. 올리시면서도 또 얼마나 기다리셨을지.. 코코아 마시면서 찬찬히 읽어보겠습니다. 산들무지개님 가족분들 점점 추워지는 계절에 감기 걸리지 않도록 기원합니다. 그리고 눈이 적당히만, 아이들이 눈 놀이 즐길 수 있고, 산또르님은 사무실에 고립되지 않을 만큼만 오기를 ^^;; 저도 어렸을 때는 한겨울에 눈이 잔뜩 쌓이기만을 바랐네요ㅋㅋㅋㅋ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9.12.13 06:46 신고 URL EDIT
네, 24살 님 정말 고맙습니다.
저도 24살 님도 즐길만큼 적당히 추운 겨울 되기를 바랍니다!!! ^^ 항상 찾아와주시고 함께 공감 소통할 수 있어 넘 고맙습니다!!! 땡큐~~~
밤하늘 2019.12.13 14:19 URL EDIT REPLY
마음이 아련해지는 사진이군요. 저는 눈을 보면 항상 어린시절 고향이 생각납니다.
저희 딸이 다음달 1월중순에 스페인 데우스토대학에 교환학생으로 떠납니다. 막연히 걱정 되지만 산들님이 살고 계시는 스페인이라 친근한 마음이 더 큽니다. 지도로 보니 산들님 계신 곳하고는 많이 떨어진 곳 같더라구요 아쉽!!!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9.12.13 19:59 신고 URL EDIT
네~ 밤하늘님. ^^
따님이 교환학생으로 스페인에 가신다고요? 아마 새로운 문화환경에서 스스로 만날 새로움을 대하는 기회가 좋을 것으로 본답니다. 저도 20대 처음으로 스페인에 공부하러 왔었는데 그 기억이 아주 좋았거든요! 새로움을 많이 보고 배우는 기회로 꼭 잘됐으면 하네요. 고맙습니다~
오셀롯 2019.12.13 21:38 URL EDIT REPLY
소책자 감사하게 잘 보았습니다. 요즘 심란한 일들이 많았는데 산들무지개님의 글들을 보니 지금 이순간에 머물지 못하고 과거에 지나치게 사로잡혀 괴로워하고 있는 저를 되돌아볼 수 있었어요. 읽는 내내 소중하고 가슴을 울리는글에 감동 했습니다. 특히 마지막 꼭지의 첫 문단을 읽을 때는 어쩐지 가슴이 뭉클해지며 눈물마저 살짝 나더라구요. 귀한 선물을 받은 기분입니다. 고맙습니다.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9.12.20 06:21 신고 URL EDIT
아~~~ 이렇게 좋아해주시니 저도 참 기쁩니다. 함께 나눌 수 있는 감성, 함께 나눌 수 있는 그 공감대...... 그래서 이렇게 댓글 달아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 저도 이곳에 살면서 깨어있는 마음으로 항상 사물과 자연, 사람을 볼 수 있도록 힘써야겠습니다. 고맙습니다~~~
나니구리 2019.12.14 23:37 URL EDIT REPLY
pdf 정말 감명깊게 잘 읽었습니다
반성하게 되네요
좋은글 감사해요 :)
BlogIcon 산들이 산들무지개 | 2019.12.20 06:23 신고 URL EDIT
나니구리님 반성이라뇨~~~! ^^
감명 깊게 읽으셨다니 저도 참 감동입니다. 이렇게 좋은 공감대...... 나눌 수 있어 참 좋습니다. 저도 참 고맙습니다~~~! 추운 계절 따뜻한 일 많기를 바라봅니다. ^^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