뜸한 일기/아이

딸이 응급실 퇴원하자마자 먹고 싶다던 음식

산들이 산들무지개 2019. 3. 24. 00:01
반응형
728x170

많은 분께서 해발 1200m, 스페인 고산의 [참나무집] 둘째, 누리를 걱정해주셔서 정말 어떻게 감사의 인사를 드려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제 블로그와 카카오 스토리 채널을 통해 많은 분이 함께 걱정해주시고, 안부의 인사를 물어봐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카카오 스토리 채널 독자님들께 일일이 답글을 달지 못해 여기서 다시 한번 모든 독자님께 감사의 인사 드립니다. 정말 고맙습니다~!!!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 다시 설명해드리자면, 우리 쌍둥이 딸 누리가 놀이터에서 놀다 팔뼈가 골절되는 사고를 당했습니다. 급하게 종합병원 응급실로 갔다가 응급 수술까지 받게 되었죠. 

그렇게...... 누리는 퇴원하고...... 이제 6일이 지났네요. 

그동안 누리는 꼬박꼬박 약도 잘 챙겨먹어, 오늘은 어느 정도 안정기에 들어간 것 같아요. 물론, 씩씩한 누리여서 눈물 한 방울도 흘리지 않고 잘 넘겼지만 말입니다. 많이 아플텐데도 불평하지 않는 누리가 참 대견했습니다.  

"엄마, 팔이 아파." 

하고 속삭이듯이 밤에 자기 전에 몇 마디하거나, 

"엄마, 팔이 간지러워."

자다가 일어나 하소연을 하더라고요. 

이럴 때는 정말 마음이 많이 아프더라고요. 그 연약한 아이가 감당하는 모습을 보니 참 안타까웠어요. 대신 아파주고 싶은 마음. 이것이 아프거나 다친 아이를 대하는, 모든 부모의 마음이 아닌가 싶었답니다. 그렇게 부모도 조금씩 강인해져가겠지요. 


우리 누리가 병원 응급실에서 수액을 맞을 때 간호사가 그랬습니다. 

"오늘은 밥을 먹지 말아야 한단다. 그래서 이 수액을 지금 맞고 있는 거야. 배가 고파서 쓰러지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

간호사께서 이런 말씀을 해주셨지만, 만7세의 우리 누리는 도대체 이해를 못하더라고요. 

"입으로 먹지도 않는데 왜 배가 안 고프다는 거야? 나는 배가 고파 죽겠어!" 

그러는 겁니다. 재미있게도 누리는 수술한다는 걱정보다는 밥을 먹을 수 없다는 사실에 실망을 하더라고요. 수술 후 아침 식사를 할 때도 얼마나 좋아하던지...... 물론, 스페인 병원 아침 식사가 참 부실하죠. 

▲ 스페인 의료 시스템은 참 훌륭한데 어찌 아침식사는 이렇게 부실해 보이는 거죠? 

점심, 저녁식사판은 훨씬 낫더라고요. 

▲ 좀 나아 보이는 저녁식사


그렇게 부실하게 아침을 먹은 후, 아이는 자꾸 배가 고프다고 더 먹고 싶다고 말하더라고요. 그래서 구내 식당에 가서 샌드위치 두 개를 더 사 와 먹였답니다. ^^*

그런 아이가 집에 와서 제일 먹고 싶었던 음식을 주문하더라고요. 

"그래, 오늘은 네가 왕대장이야. 네가 원하는 음식을 하도록 할게."

그랬더니 누리는 행복한 얼굴로 이런 주문을 하더라고요. 

"엄마, 한국 야채 튀김이랑 마카로네스(Macarrones, 마카로니 파스타) 먹고 싶어."

우와! 아이가 퇴원하고 와서 제일 먹고 싶었던 음식이 탄수화물 대장인 파스타와 기름 대장인 야채 튀김이었네요!!! 뭐, 집에서 하는 건강한 음식이기 때문에 그렇게 큰 걱정은 하지 않고, 주린 배에 포만감을 주기에는 따지지 않고 만들었습니다.  

"이게 제일 먹고 싶었어?"

안쓰러운 눈으로 아이를 보며 대접했습니다. 얼마나 좋아하던지......! 

수술하며 놀란 마음, 음식으로 위로한다! 라는 문구가 절로 생겨나더라고요. ^^

집에서 만든 파스타와 야채튀김 

야채튀김이 많이 댕겼나 봐요. 배고플 때 기름지고 포만감 넘치는 음식 생각나는 건 저라도 그랬을 것 같아요. 


왼손으로 튀김을 집어서 먹는 아이 모습 보니 얼마나 안심이 되던지......

그 이후, 아주 잘 적응하며 왼손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누리도 이 계기로 더 단단해지는 아이로 성장하지 않을까 싶네요. 

마지막으로 스페인 고산에도 서서히 봄이 오고 있는 풍경 사진 전합니다. 

우리 집 닭장 뒤쪽의 체리나무꽃이 활짝 피었어요. ^^*

여러분도 감상하시고 힐링하세요~~~


저도 누리아 팔 다친 계기로 조금 더 단단해진 느낌입니다. 

여러분,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시고요, 하루하루 건강 유의하시고, 행복하세요~!!! 화이팅!!!

Copyrightⓒ산들무지개 all rights reserved

▼ 산들무지개 유튜브 채널 방문해 보세요~ 블로그에는 소개하지 않은 재미있는 영상 보러 오세요~~~

♥ 블로그에서는 하지 않은 맘껏 수다방 ♥

  ☞ 스페인 고산평야의 무지개 삶, 카카오스토리 채널로 소식 받기

♥ 산들무지개의 책도 구경해 보세요 ♥

우리 가족, 숲에서 살기로 했습니다

우리 가족, 숲에서 살기로 했습니다

김산들

스페인 해발 1200미터의 고산 마을, 비스타베야에서 펼쳐지는 다섯 가족의 자급자족 행복 일기세 아이가 끝없이 펼쳐진 평야를 향해 함성을 지르며 뛰어나간다. 무슨 꽃이 피었는지, 어떤 곤충이 다니는지, 바람은 어떤지 종알종알 이야기를 멈추지 않는 아이들은 종종 양 떼를 만나 걸음을 멈춘다. 적소나무가 오종종하게...

'우리 가족 숲에서 살기로 했습니다'로 검색하시면 다양한 온라인 서점에서 만날 수 있답니다.

전국 서점에도 있어요~~~!!!


반응형
그리드형